러 정보기관 극동지부에 나치주의 청년 총격…»2명 사망»

러시아 정보기관 연방보안국(FSB)의 극동 하바롭스크주(州) 지부에서 21일 총격 사건이 일어나 FSB 직원과 방문객 등 2명이 숨졌다.

FSB 공보실은 «오늘 오후 5시(현지시간)께 FSB 하바롭스크 지부 민원실로 한 괴한이 들어와 검문대를 통과하지 않고 안에 있던 사람들을 향해 곧바로 총격을 가했다»며 «그 결과 FSB 직원 1명과 방문객 1명 등 2명이 숨지고 다른 방문객 1명이 부상했다»고 밝혔다.

총격을 가한 괴한도 현장에서 사살됐다고 공보실은 덧붙였다.

FSB에 따르면 이 괴한은 하바롭스크주에 거주하는 18세 남성으로 신(新)나치주의 단체 회원으로 파악됐다고 전했다.

괴한이 FSB를 공격한 이유에 대해선 즉각 알려지지 않았다.

cjyou@yna.co.kr

© 2017, ОКНО В КОРЕЮ. Все права защищены. При полном или частичном использовании редакционных материалов, активная, индексируемая гиперссылка на www.k-window.com обязательна!

Facebook Comments

Поделиться в соц. сетях

Опубликовать в Google Buzz
Опубликовать в Google Plus
Опубликовать в LiveJournal
Опубликовать в Мой Мир
Опубликовать в Одноклассники


Игорь Дедер Написал Апрель 22, 2017. Категория: Breaking News,한국어뉴스. You can follow any responses to this entry through the RSS 2.0. You can leave a response or trackback to this entry